뉴스 > 일반

구미마하이주민센터, ‘쫄츠남’ 행사 개최

밀교신문   
입력 : 2019-04-08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

20190407_115328.jpg

 

꿈을이루는사람들(대표 진오 스님) 산하 구미마하이주민센터(센터장 구병화)는 4월 7일 캄보디아 새해행사 ‘쫄츠남’을 개최했다. 

캄보디아는 태양과 캄보디아가 수직선상에 있는 양력 4월 15일을 새해의 시작으로 삼는다.

 

올해 10회를 맞은 행사는 대구·경북에 거주하는 캄보디아 결혼이주여성과 이주노동자들 약 400여 명이 참석했다. 

캄보디아 전통의상을 입은 참석자들은 법회에서 법문을 듣고 탁발의식, 캄보디아 전통음식 시시가, 전통게임(짜오층, 띤프롯), 전통 댄스와 노래 등을 통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쫄츠남을 축하하며 고향에 대한 향수를 달랬다. 

이와함께 얼마 전 교통사고로 의식불명인 캄보디아 이주노동자 폴린 씨를 위한 기금마련도 함께 진행했으며, 또한 구미 영제한의원(원장 김경태)은 평소 몸이 불편해도 경제적 시간적 어려움으로 병원에서 진료 받기 힘든 이주노동자들에게 무료 한방진료를 열어 건강증진의 자비를 나눴다. 

 

꿈을이루는사람들 측은 “과거 한국에서도 많은 젊은이들이 독일 미국 등 선진국에서 벌어들인 외화가 오늘날 한국 경제성장의 밑거름이 되었듯이 지금 한국에 와 있는 여러분이 캄보디아의 미래를 이끌어나간다고 생각한다”며 “미래를 겁내지 말고 과거 때문에 슬퍼하지 말라’는 캄보디아 속담처럼 어려운 상황에서도 용기를 가지고 희망으로 일궈나갔으면 한다”고 전했다.

 

김보배 기자 84bebe@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