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출판

보리수 아래

밀교신문   
입력 : 2019-03-28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

글 데보라 홉킨스·옮김이 김선희·불광출판사·12,000원


33.jpg

옛날 고대 인도에서 한 왕자님이 태어났어요. 왕자님의 이름은 싯다르타였지요. 언젠가 아버지의 왕국을 물려받을 운명이었어요. 아버지는 왕자가 궁전 너머의 괴로움과 고통을 알지 못하도록 지키려 애썼지요. 하지만 여느 아이들처럼 왕자는 세상에 대해 더 알고 싶어 했어요. 세상 밖으로 나간 왕자는 과연 무엇을 만나게 되었을까요?”

오랜만에 동화로 만나는 부처님 이야기가 책으로 나왔다.

 

보리수 아래는 한 소년이 깨달음을 얻기 위해 떠난 여행을 이야기로 담았다. 여행을 통해 평안으로 가는 길을 알게 되는 그 과정은 아름다운 그림과 쉬운 말로 펼쳐지는데, 부처님의 이야기를 아이들에게 쉽게 설명하기에 좋다.

 

이 책 출간 직후 독자들은 서정시 같은 아름다운 문구아름다운 일러스트에 높은 평점을 주었다. 미국의 독자 사이트 굿리드닷컴(goodreads.com)의 독자 서평에서는 별 다섯 개 중에 네 개 반을 받기도 했다.

 

특히 보리수 아래는 부처님의 생애를 신화가 아닌 역사적 사실에 기초해 마음챙김, 자비, 평화 등을 알려주는 동화책이다.

 

유치원에서 초등학교 2학년까지를 대상으로 하는 이 동화책은 시와 같은 글과 아름다운 그림으로 아이들에게 자비심과 감수성을 키우는 훌륭한 길잡이가 될 것이다.

 

이재우 기자 san1080@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