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신행단체

‘불교 스마트쉼 문화운동본부’ 출범

밀교신문   
입력 : 2018-12-03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

불교상담개발원

DSCN7904.JPG


불교상담개발원(원장 가섭 스님)은 11월 27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국제회의장에서 디지털 과의존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2018 불교 스마트쉼 문화운동본부’를 출범하고 이를 기념하는 세미나를 개최했다.
출범식에는 불교상담개발원장 가섭 스님을 비롯하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보호정책관 오용수 국장, 한국가톨릭문화원장 김민수 신부, 한국불교문화사업단장 원경 스님, 한국중독심리학회장 조현섭 교수가 참석했다. 또한 불교 스마트쉼 문화운동본부의 사업 협력기관으로 한국불교문화사업단, 포교사단, (사)한국명상지도자협회, (사)파라미타청소년연합회, 한국대학생불교연합회가 동참해 향후 사업에 힘쓸 예정이다.

불교 스마트쉼 문화운동본부장 가섭 스님은 “이번 문화운동본부 출범을 통해 스마트 기기 중독성을 알리고 의식전환을 통해서 좀 더 편안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하고 싶다”고 출범 소감을 전했다.
 
이어진 기념 세미나에서는 최두진 한국정보화진흥원 디지털문화본부장이 ‘스마트폰 인터넷 과의존 현황 및 정책’을, 불교상담개발원장 가섭 스님이 ‘스마트폰 과의존의 불교적 해석’을, 함윤서 HB 뇌과학연구소장이 ‘스마트폰 과의존 실태조사 분석 및 불교계 대응 전략’을 주제로 각각 발제에 나섰다.
 
김보배 기자 84bebe@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