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인사/동정/부음

태고종 제6대 전국비구니회장에 현중 스님 선출

밀교신문   
입력 : 2018-11-3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

임기 12월 9일부터 4년


30894_33588_3235.jpg

태고종 전국비구니회는 1129일 한국불교문화전승관에서 임원 총회를 열고 제6대 신임 회장에 현중(성지) 스님(청정사 주지·한국불교신문 편집국장)을 선출했다. 임기는 129일부터 4년이다. ·취임식은 12월 중 개최될 예정이다.

 

현중 스님은 비구니회 발전과 승가이부중 하나로서 비구니회가 태고승단의 기둥이 되고 석가의 딸들로서 역할과 사명을 다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현중 스님은 2006년 선암 스님을 은사로 득도수계하고, 2018년 대덕법계를 품수 받았다. 옥천범음대학영산과정과 동방불교대학, 동방불교대학 역경학과, 중앙전문 강원대교과를 졸업했다. 한국불교신문 사진기자, 전국비구니회 문사부장, 한국불교신문 보도국장, 전국비구니회 수석부회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청정사 주지와 염주박물관장을 맡고 있다.

 

이재우 기자 san1080@nate.com